Skip to menu

Sermon

How can we find moments of Gratitude?

어떻게 하면 감사할 일을 찾을수 있을까요?

누가복음 15:25-32

Luke 15:25-32 New Living Translation (NLT)

25 “Meanwhile, the older son was in the fields working. When he returned home, he heard music and dancing in the house, 26 and he asked one of the servants what was going on. 27 ‘Your brother is back,’ he was told, ‘and your father has killed the fattened calf. We are celebrating because of his safe return.’

28 “The older brother was angry and wouldn’t go in. His father came out and begged him, 29 but he replied, ‘All these years I’ve slaved for you and never once refused to do a single thing you told me to. And in all that time you never gave me even one young goat for a feast with my friends. 30 Yet when this son of yours comes back after squandering your money on prostitutes, you celebrate by killing the fattened calf!’

31 “His father said to him, ‘Look, dear son, you have always stayed by me, and everything I have is yours. 32 We had to celebrate this happy day. For your brother was dead and has come back to life! He was lost, but now he is found!’”

 

설교음성파일 듣기:090819.mp3

 

A. 잃어버린것들을 찾은 갖는 기쁨

    The joy of finding something that was lost

누가복음 15장은 예수님께서 3가지 비유를 들어 잃어버린 것을 찾은후의 기쁨이 얼마나 큰가 얼마나 감사한가 보여 주십니다.

첫번째는   양100마리중 1마리를 잃었는데 99마리는 들에 두고 잃어버린 1마리(the Parable of the Lost sheep)찾으려 두루 돌아다니다 찾으니 벗과 이웃을 불러 잔치를 하며 함께 증거워한다고 하였고-회개할 것이 없는 의인 99명으로 받는 기쁨보다 큰다 하셨습니다.(눅15:3-7)

두번째는(The parable of the lost coin) 어느 여인이 열드라크마를 갖었는데 1드라크마를 잃어버렸는데 등불을 켜고 집을 쓸며 부지런히 찾으니 결국 찾은 즉  벗과 이웃을 불러 모우고 잔치를 베설하고 즐긴다고 하였습니다. 하나님 사자들앞에 기쁨이 된다)(눅15:8-10)

셋째로, 잃어버린 아들탕자의 이야기가 나옵니다(The parable of the lost son) 동생이 자기에게 유산될 재산을 모두 팔아 타국에 나가 허랑방탕하하고, 설상가상을 흉녀까지 들매 먹을 것이 없이 쥐엄열미로 배를 체우며 있다가 아버지의 품을 생각하게 되어 회개하며 돌아갑니다. 제일 좋은 것으로 입히며 먹이며 잔치를 열고 함께 즐기며 아버지는 말하기를  아들은 죽었다가 다시 살아났으니 잃었다가 다시 얻었으니 저희들은 즐거워 했습니다.(눅15:11-32)

이때  양 99마리를 들에다 놓고 잃은 양을 찾듯 맏아들은 들에서 일하고 있는 것을 그대로 놓아두고 아버지는 돌아온 탕자에게 화를 내고 벌을 주어 쫓아내어도 시원치 않을 텐데 잔치를 벌리고 있습니다.잃은 것보다 값을 치루면서 즐거워 한다고 하였습니다.

 

오늘 우리는 여기에서 3종류의 마음을 있습니다.

Through today’s message, we observe three states of mind.

 

1. 아버지의 마음 The Father

 

1) 돌아오기를 원하시는 아버지였습니다.

    The father yearned to see his son again

  • 아버지의 마음은 나간자식이 돌아오기를 오래 기다리시는 분입니다. 하나님의 마음 입니다. 나간자가 돌아오기를 밤세도록 기다리시는 분입니다.

 

2) 뉘우치기를 기다리십니다.

     He waits patiently for the son’s repentance

  • 아버지는 죄인이 회개하고 돌아오기를 기다리시는 분이지만 이미 용서하고 계시는 분이십니다. 예수님이 말씀하시는 일흔번씩 일곱번이라도 용서해야 한다고 하신 바로 마음입니다. 물론 99마리도 중요하지만 잃어버린 1마리의 양이 천하보다도 귀중함을 우리에게 보여 주십니다.

 

3) 과거를 묻지 않으십니다.

   He didn’t ask about the past

  • 죄인들이 회개하고 돌아올때 하나님은 마음은 천하를 얻은 마음임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4) 불쌍히 여기셨습니다.

    He embraced him with compassion

  • 생명의 가치가 얼마나 중요한 가를 우리에게 보여 주고 있습니다. 생명의 가치는 수에 있는 것이 아니라 생명 자체에 있기 때문에  사랑의 윤리에서는 아흔 아홉이나 하나니 둘다 동일한 생명으로 이해합니다. 생명은 천하보다 귀하기 때문입니다.(마16:26; 눅9:25)

 

5) 잔치를 베푸신 아버지

    He prepared a celebration

  • 아버지 격인 메시야의 사명은 죄인을 회개시켜 구원하는 일입니다. 하늘나라에서 이미 구원 받은 의인 99보다 죄인이 회개하여 구원 될때마다 기쁨이 있다는 말씀입니다.

 

2. 작은 아들의 마음으로 살고 계십니까?

    Are you currently living like the prodigal son?

  • 작은 아들의 마음은 자기만을 아는 이기주의 입니다. 사랑을 받으면서도 사랑을 알지 못하고, 풍성한 삶을 그동안에 살았는데도  아버지는 자식을 낳았으니까 아버지의 재산을 당연히 주어야 하는 분으로 알고 있다는 것입니다. 작은 아들의 욕망을 있습니다. 신명기 212:17절을 보면 작은 아들은 1/3재산을 당연히 물려 받을 있다는 마음이었습니다. 그러므로 감사가 없습니다.집에 있으면 아버지의 말씀만 들으면 자동으로 물려 받을 있습니다. 그런데도 아들의 마음에는 순종하고 재산을 그대로 받을 것인가 그렇지 않으면 아버지의 사랑을 거역하고 세상을 따를 것인가 결정할 있었습니다.그가 결정한 것은 아버지께 순종하며 사는 길을 포기하고 세상을 택하여 갔습니다. 아버지의 집에 있을 세상을 바로 보는 믿음의 눈을 가지지 못한 둘째 아들은 철저한 실패의 길을 수밖에 없었습니다. 물질을 어떻게 사용해야 할지  분명한 물질관이 없었던 그는 허랑방탕하여 재산을 허비했습니다. 그는 절제하지 못했습니다. 마침내 재산을 탕진했다고 하였습니다. 심지어는 유대인들이 부정하다고 하는 돼지와 함께 지내는 지경에 까지 나락에 떨어졌습니다.스스로   돌이킨 둘째 아들, 이제 스스로 아버지의 아들이라는 타이틀을 내려 놓았습니다.  스스로 아버지의 집과 세상에서 생활과의 차이를 스스로 깨닫게 것입니다.
  • 중요한 것은 깨달았을 돌이키는 용기를 가졌다는 것입니다. 스스로 일어나는 결단이 중요합니다. 내가 일어나다헬라어 아나스타스는 죽은 자가 살아나다는 뜻을 가지고 있습니다.  작은 아들은 죽은 가운데서 부활한 것입니다. 중생한 것입니다.

 

3. 맏아들의 마음으로 살고 있습니까?

   Do you currently have the mindset of the older son?

 

성경에서는 믿아들을 예수님을 비난하는 바리새인들과 서기관들로 보고 있습니다. (눅15:1,2)

 

1) 이기적인 마음이요

    A selfish mindset

 

동생이 자기 몫을 가지고 나갔을 남은 모든 것은 자기의 소유입니다. 그래서 매일 주어진 여건에서 최선을 다했습니다. 그는 근면한 생활을 하고 있다고 스스로 생각하고 있을 지도 모릅니다.  아들의 관심사는 오직 밭과 소산물에 있었다는 것입니다. 그리고 부모님의 명을 순종하는 것으로 만족했을 지도 모릅니다.  진정 부모님의 명을 받들고 있다면 동생을 걱정하며 기다리는 부친의 슬픔과 걱정에도 관심을 갖었어야 했습니다. 진정 아버지의 명을 받들고자 했다면 아버지의 가장 관심사인 동생을 찾는 일에 앞장을 서야 했을 것입니다. 집에는 풍족한 품꾼(17절)많았습니다. 아들의 생각은 밭에나가 열심히 일하면 아버지가 좋아 하실 알았습니다.

오늘도 여전히 밭에 있다  돌아오는데(15:25)  집안에서는 잔치가 열려 지금까지 한번도 들어보지 못한 풍류소리를 들었습니다. 이게 무슨 일일가 종에게 물었습니다. 종이 말하기를 나갔던 동생이 돌아오니 아버지가 가장 좋은 옷을 입히고 실발을 신기고 반지를 끼워 주었다는 것입니다.

 

2) 아들의 마음이 상했습니다.

     His mind was tainted and spoiled

  • 지금까지 자기는 부모님을 위해 열심히 밭에 나가 일했는데도 친구를 위해 잔치를 한번도 얼여주지 않았는데 자기 재산을 탕진한 자신이 돌아오니 모든 좋은 것으로 대접했다는 말에 하버지가 원망 스러워 졌습니다.

 

가)사랑을 상실했습니다.

    He lost sight of what true love is

  • 동생 돌아왔으니 기뻐해야 하는데 괘심한 생각 뿐입니다. 미움이 생겼습니다. 아버가 원망 스러웠습니다. 아들에게는 순수하게 아버지의 사랑을 느끼지 못하고 동생처럼 아버지의 주권을 인정하지 못했습니다.(눅15:17-19) 그래서 부모는 사랑의 대상이 아니라 물질적인 이해의 대상으로, 무조건적인 대상이 아니라 조건적이며, 상대적인 재산 상속인의 관계라고 여겼는지 모릅니다.큰 아들은 자기의 의를 세우려고(롬10:3) 하는 마음이 나타나게 되었습니다.(눅18:9-14)

 

나) 진리의 상실입니다.

     He lost sight of the truth

  • 맟아들은 당당하게 대문으로 들어가 부친과 대화를 하기보다는 어두운 바깥에서 종과 은밀히 내사를 하는 길을 택했습니다.불순한 자들에게 나타나는 것은진리보다는 빛보다 어두움을 선호합니다.(요3:19-21) 하나님과의 순수한 관계를 상실해 버린 자들은 결국 인간과 사탄의 것으로 삶의 방편을 삼을 밖에 없습니다. 그래서 하나님의 말씀대신 사람의 계명으로 교훈을 (막7:7) 삼고 하나님을 떠납니다.

 

나) 수용력의 결여 입니다.

      He lost the capacity to open his mind to the others’ circumstances

큰 아들의 동생이 건강한 몸으로 돌아오게 것과 그로 인해 부친이 잔치를 벌이게 내용을 종으로부터 전해 들었을 노를 발했습니다. 동생의 회심도 아버지의 수용하지 못했습니다.

 

다) 자제력의 결여 입니다. He lost self-control

 

아버지가 나와 권하는데도(28) 이성을 찾지 못하고 이의를 제기 했습니다. 아들은 맏아들로서 아버지가 베푼기쁨의 잔치에 동참하지 못하고 화를 내므로 가정을 진정으로 사랑하지 않했음을 드러낸 것입니다.

 

 

  1. 추석을 맞으며 감사할수 있는 일을 찾기 바랍니다As we greet this thanksgiving, let’s seek moments of gratitude

 

오는 13일은 우리의 전통 명절이 추석입니다. 추석은 가위  음력 8월  15일로 설날과 더불어 한국의 주요 명절입니다. 추석은 신라때부터 전해 내려온 것으로 가위 한은 크다요 가위는 신라때 여인들이 실을 짜던 길쌈을 가베라부르다가 말이 변해서 것이라 합니다. 신라 3유리왕때 궁중에 여인들을 6부로 정하고 이들을 두팀으로 나누어 길쌈을 이긴팀에게 진팀이 음식을 준비하여 사례하며 잔치를 베풀었는데 이를 가베라 하였다고 합니다.

 

추석은 농경사회였던 나라에 예로부터 지금까지  가장 중요한 연중명절로 중추절, 가배일, 한가윗날, 팔월대보름 등으로 부르기도 하였습니다.

한국의 가족들은 가족의 뿌리에 대한 유대감을 갖는 전통을 존중합니다. 많은 한국사람들은 자신이 어디에서 왔는지, 가족이 어디 출생인지 대하여 매우 세심합니다.

 

추석이 있는 주요 이유는  조상들과 고인을 기리 위한 것이지만 근래에 와서는  공휴일이어서 직장이나 다른 일로 떨어져 사는 가족들이 함께 모여서 대화를 하고 잔치를 하면서 행복과 가족간의 유대감을 쌓는 날이기도 합니다.

 

전통적으로, 추석에 한국인들이 열심히 일한 후에 수확을 하는 가을 추수를 축하히기도 합니다.

덜익은 햅쌀로 만드는 송편과 햇과일로 조상들께 감사의 마음으로 차례를 지내며, 함께모여 조상들에게 성묘를 하는 전통이 있습니다.

특별히 유교의 영향을 받아 효사상을 중요하게 여겼는데 효의 근본 사상은 생명을 조건없이 주고 극진한 사랑과 은혜를 베풀어준 부모와 선조에 감사하는 것입니다.

 

No. Subject Author Date Views
451 하나님이 우리와 함께 하심을 믿습니까? Do you believe that God is with us? update admin 2019.12.08 2
450 왜 감사해야 합니까? Why Do I need to give thanks? 我为什么要感谢? file admin 2019.12.01 12
449 Say Thankful Words 감사에 찬 말을 하라 file admin 2019.11.24 29
448 Don’t you want to live well? 멋진 인생을 살아보시지 않으시겠습니까? file admin 2019.11.17 41
447 The new life of a born again Christian 구원받은 성도의 새생활 file admin 2019.11.10 41
446 Why did God choose you? 하나님은 왜 당신을 선택하셨을까요? file admin 2019.11.03 45
445 Repent, for the kingdom of Heaven is near 회개하라 천국이 가까왔느니라 file admin 2019.10.27 53
444 What is our sincere hope? 우리의 참된 소망이 무엇일까? file admin 2019.10.20 55
443 Be a witness to the Kingdom of God” “하나님 나라를 증거 합시다.” file admin 2019.10.13 64
442 God’s sovereignty and our salvation 하나님의 주권과 우리의 구원 file admin 2019.10.06 94
441 The hidden secret 감추어진 비밀 file admin 2019.09.29 112
440 Dream of remarkable secrets that will be revealed to you 크고 비밀한 일이 나타날 것을 꿈꾸라 file admin 2019.09.29 103
439 When you realize your purpose, you will see a new world 깨닫게 되면 새로운 세상이 보입니다. file admin 2019.09.29 98
» How can we find moments of Gratitude? 어떻게 하면 감사할 일을 찾을수 있을까요? file admin 2019.09.08 125
437 How can you truly experience God’s love? 어떻게 하나님의 사랑을 체험할수 있을까? file admin 2019.09.02 123
436 Worship the Father in Spirit and in Truth 영과 진리로 예배하는 자를 찾으시는 하나님 file admin 2019.09.01 115
435 Do you want the faith that can move mountains? 산을 옮길만한 믿음을갖기 원합니까? file admin 2019.08.19 105
434 Get up and Walk: How can we experience such miracles? 일어나 걸어라: 어떻게 하면 이러한 기적을 체험할 수 있을까요? file admin 2019.08.11 93
433 Are you ready for miracles? 당신은 기적을 체험하기 원하십니까? file admin 2019.08.04 105
432 A life filled with Miracles 기적을 체험하는 삶 file admin 2019.08.03 104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