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Free Board

아이고! 왜 그걸 몰랐을까???

평생을 혼자 살아 온 할아버지가 동네 놀이터 의자에 앉아 쉬고 있는데, 동네 꼬마들이 몰려와 옛날 이야기를 해달라고 졸랐습니다.

"얘들아, 옛날에 어떤 남자가 한 여자를 너무 사랑했단다.
그래서 그 남자는 용기를 내어 
여자에게 결혼하자고 
프로포즈를 했지.

그러자 그 여자는
"두 마리의 말과 다섯 마리의 소를 갖고 오면 결혼하겠어요."
말 했단다. 

두 마리의 말과 다섯 마리의 소를 사기 위해 남자는 열심히 돈을 벌었지만 여자와 결혼을 할 수가 없었단다.

결국 남자는 오십 년이 흘러 이제 할아버지가 되고 말았단다. 
아직까지도 그 남자는 그 여자만을 사랑하고 있는데~

할아버지의 이야기에 귀 기울이고 있던 한 꼬마가,

"에이!~~" 하더니 대수롭지 않게 말했습니다.
"할아버지, 두 마리의 말이랑 다섯 마리 소면  '두말 말고 오소' 라는 뜻이 아니어요?"

아이의 말에 할아버지는 소스라치게 놀라 무릎을 치면서
"오~~ 그렇구나!
그런 뜻이었구나!
아이고, 내가 그걸 왜 몰랐을까? 아이고, 벌써 오십년이 흘러 버렸네... 아이고 아이고오~~"

인생! 
그리 어렵게 살지 맙시다.
멀리 있을것 같은 진리도 실상 돌아보면 
옛부터 들어왔던 우리들 부모님의 잔소리보다 크게 달라진게 없습니다.

마음 속에 자리잡은 모든 걱정과 상념들 훌훌 털어 날려 보내시고
이슬처럼 깨끗하고 영롱한 산소 같은 마음으로 건강하고 즐겁게 살아 갑시다.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