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menu

Sermon

 

내가 네게 무엇을 줄꼬

Ask for whatever you want me to give you

 

열왕기 상 3:4-15

4이에 왕이 제사하러 기브온으로 가니 거기는 산당이 큼이라 솔로몬이 그 단에 일천 번제를 드렸더니 5기브온에서 밤에 여호와께서 솔로몬의 꿈에 나타나시니라 하나님이 이르시되 내가 네게 무엇을 줄꼬 너는 구하라 6솔로몬이 가로되 주의 종 내 아비 다윗이 성실과 공의와 정직한 마음으로 주와 함께 주의 앞에서 행하므로 주께서 저에게 큰 은혜를 베푸셨고 주께서 또 저를 위하여 이 큰 은혜를 예비하시고 오늘날과 같이 저의 위에 앉을 아들을 저에게 주셨나이다 7나의 하나님 여호와여 주께서 종으로 종의 아비 다윗을 대신하여 왕이 되게 하셨사오나 종은 작은 아이라 출입할줄을 알지 못하고 8주의 빼신 백성 가운데 있나이다 저희는 큰 백성이라 수효가 많아서 셀 수도 없고 기록할 수도 없사오니 9누가 주의 이 많은 백성을 재판할 수 있사오리이까 지혜로운 마음을 종에게 주사 주의 백성을 재판하여 선악을 분별하게 하옵소서 10솔로몬이 이것을 구하매 그 말씀이 주의 마음에 맞은지라 11이에 하나님이 저에게 이르시되 네가 이것을 구하도다 자기를 위하여 수도 구하지 아니하며 부도 구하지 아니하며 자기의 원수의 생명 멸하기도 구하지 아니하고 오직 송사를 듣고 분별하는 지혜를 구하였은즉 12내가 네 말대로 하여 네게 지혜롭고 총명한 마음을 주노니 너의 전에도 너와 같은 자가 없었거니와 너의 후에도 너와 같은 자가 일어남이 없으리라 13내가 또 너의 구하지 아니한 부와 영광도 네게 주노니 네 평생에 열왕 중에 너와 같은 자가 없을 것이라 14네가 만일 네 아비 다윗의 행함 같이 내 길로 행하며 내 법도와 명령을 지키면 내가 또 네 날을 길게 하리라 15솔로몬이 깨어보니 꿈이더라 이에 예루살렘에 이르러 여호와의 언약궤 앞에 서서 번제와 수은제를 드리고 모든 신복을 위하여 잔치하였더라

 

The king went to Gibeon to offer sacrifices, for that was the most important high place, and Solomon offered a thousand burnt offerings on that altar. At Gibeon the Lord appeared to Solomon during the night in a dream, and God said, “Ask for whatever you want me to give you.”

Solomon answered, “You have shown great kindness to your servant, my father David, because he was faithful to you and righteous and upright in heart. You have continued this great kindness to him and have given him a son to sit on his throne this very day.

“Now, Lord my God, you have made your servant king in place of my father David. But I am only a little child and do not know how to carry out my duties. Your servant is here among the people you have chosen, a great people, too numerous to count or number. So give your servant a discerning heart to govern your people and to distinguish between right and wrong. For who is able to govern this great people of yours?”

10 The Lord was pleased that Solomon had asked for this. 11 So God said to him, “Since you have asked for this and not for long life or wealth for yourself, nor have asked for the death of your enemies but for discernment in administering justice, 12 I will do what you have asked. I will give you a wise and discerning heart, so that there will never have been anyone like you, nor will there ever be. 13 Moreover, I will give you what you have not asked for—both wealth and honor—so that in your lifetime you will have no equal among kings. 14 And if you walk in obedience to me and keep my decrees and commands as David your father did, I will give you a long life.” 15 Then Solomon awoke—and he realized it had been a dream. He returned to Jerusalem, stood before the ark of the Lord’s covenant and sacrificed burnt offerings and fellowship offerings. Then he gave a feast for all his court. (1Kings 3:4-15)

 

설교음성파일 듣기 : 112722.mp3

 

오늘 본문에 솔로몬의 일천번제가 소개되고 있습니다. 번제는 헌신을 다짐하며 제물의 각을 떠 가죽을 벗겨 불에 태워 하나님께 드리는 제사형식으로 희생제물이 연기로 하늘에 올라감으로서 예배자의 심혼이 하나님께 바쳐지는 것을 상징하는 제사 방법의 하나가 번제 입니다.       

번제의 영어 표기는 Burn offering, 히브리어는 Korban Olah 라 하는데 제물을 거룩한 불로 태운다는 뜻입니다.

          일천번제란 일천번제를 드렸다는 뜻이 아니라 양 일천 마리를 잡아서 하나님께 번제로 드렸다는 듯입니다. 일천번제란 일천번제를 드렸다는            뜻이 아니라 양 일천마리를 잡아서 하나님께 번제로 드렸다는 뜻입니다.

역대하 1:6 여호와 앞 곧 회막 앞에 있는 놋제단에 솔로몬이 이르러 그 위에 천마리 희생으로 번제를 드렸더라

6 Solomon went up to the bronze altar before the Lord in the tent of meeting and offered a thousand burnt offerings on it. (2Chronicles 1:6)

          공동번역 솔로몬은 거기 만남의 장막에 있는 놋 제단으로 올라가  야훼앞에 번제를 천마리를 살라 바쳤다

          새번역 솔로몬은 거기 주님 앞 곧 회막 앞에 있는 놋 제단으로 올라가 번제물 천마리를 바쳤다

 

여호와 하나님은 솔로몬의 일천번제에 감동하신 것입니다. 솔로몬이 일천번제를 드린후 여호와 하나님은 솔로몬의 꿈에 나타나 질문하십니다.

          내가 너에게 무엇을 줄꼬 너는 구하라” (5)합니다.

Ask for whatever you want me to give you.”

이 질문에 솔론몬은 망설이지 않고 지혜를 구합니다.

9누가 주의 이 많은 백성을 제판할 할 수 있사오리까? 지혜로운 마음을 종에게 주사 주의 백성을 재판하여 선악을 분별하게 하옵소서

9So give your servant a discerning heart to govern your people and to distinguish between right and wrong. For who is able to govern this great people of yours?”(9)

솔로몬이 이것을 구하매 그 말씀이 주의 마음에 맞은지라고 10절에 말씀합니다.

하나님이 솔로몬에게 그리하셨던 것처럼, 하나님이 오늘 내가 네게 무엇을 줄꼬 하신다면 무엇을 구하시겠습니까?

분명하게 여러분의 마음이 정리되어 있으신지요?

보기를 원합니다.” 병 낳기를 원합니다. 내가 구하는 그것이 주의 마음에 꼭 맞는 것일까요?

 

1.  하나님을 감동시킨 솔로몬

God was moved by Solomon

하나님이 무엇을 구했기에 하나님나님을 감동시킨 것일까요?

하나님은 솔로몬이 지혜를 구했기에 감동하신 것이 아닙니다. 하나님의 가슴에는 백성들을 긍휼이 여기는 마음이 있으셨습니다.

솔로몬에게는 백성을 위한 마음이 이었던 것입니다.

 

솔로몬이 내개 너에게 무엇을 줄꼬 하시는 하나님의 질문에 자기를 구하지 않고 하나님이 원하시는 백성을 위해 구한 것입니다. 하나님의 가슴에 있는 것이 솔로몬의 가슴속에도 있었던 것입니다. 그것은 백성을 사랑하는 마음과 그휼히 여기는 마음입니다.

하나님은 솔로몬이 지혜를 구해서 감동하신 것이 아니라 자기의 소원을 아뢰어 감동하신 것이 아니라 하나님의 마음속에 있는 것을 구해서 감동하신 것입니다.

 

왕상 3:10,11 솔로몬이 이것을 구하매 그 말씀이 주의 마음에 맞은지라 11 이에 하나님이 저에게 이르시되 네가 이것을 구하도다 자기를 위하여 수도 구하지 아니하며 부도 구하지 아니하며 자기의 원수의 생명 멸하기도 구하지 아니하고 오직 송사를 듣고 분별하는 지혜를 구하였은즉

10The Lord was pleased that Solomon had asked for this. 11So God said to him, “Since you have asked for this and not for long life or wealth for yourself, nor have asked for the death of your enemies but for discernment in administering justice, (1 Kings 3:10,11)

하나님은 솔로몬이 구한 지혜만 주신 것이 아니라 구하지 않은 것가지도 주셨습니다.

왕상 3:13내가 또 너의 구하지 아니한 부와 영광도 네게 주노니 네 평생에 열왕중에 너와 같은 자가 없을 것이라

13Moreover, I will give you what you have not asked for—both wealth and honor—so that in your lifetime you will have no equal among kings. (1 Kings 3:13)

 

2.  첫 재판에 당면한 솔로몬

Solomon’s first trial

지혜와 총명을 받은 솔로몬은 첫 재판에 당면합니다.  아기를 낳은 두 창기들의 다툼입니다. 한 밤중에  실수로 자기 아이 위에 누으므로 그 아들이 깔려 죽었습니다. 죽은 아이의 엄마는 다른 여인의 살아 있는아이를 바꿔치기를 한 것입니다.

그리고는 산 이이가 자기 아이라고 주장합니다.

          이때 지혜로운 솔로몬은 서로가 생모라 여기니 아이를 둘로 나누어 갖는 것외에는 다른 방법이 없다 해서 칼로 아이를 두동강 낼려던 차에 진짜 생모가 만류하며 자기가 포기할테니 이 아이 생명만은 살려달라는 요청에 솔로몬의 살려달라 애원하는 이 여인이 진짜 생모라는 판결을 내립니다. 솔로몬의 지혜로 진짜 어미를 찾아낸 것입니다.

이 재판에서 주목해야 할 것은, 세상 사람들은 솔로몬의 지헤를 주목하지만 하나님의 사람들은 또하나의 눈을 가지고 봐야 될 것이 있습니다.

솔로몬의 처움 재판이 창기들에 관한 재판이라는 것입니다.  왕인 솔로몬은 천한 창기들의 문제를 자신이 직접 관할 하기 보다는 밑의 사람들에게 맡길 수도 있었을 것입니다.

 

우리는 때로 지극히 작은 소자에게 관심을 보이기 보다는 수준이 맞는 사람을 찾습니다. 누군가를 사랑하에도 기껏해야  내 울타리 안에서 입니다.

하나님은 왜 감동하십니까?

솔로몬의 가슴속에는 하나님의 가슴 속에 있는 것이 있었습니다. 하나님을 감동시키고 주의 마음에 맞기만 하면 하나님이 주신 솔론의 지혜를 얻을 것입니다.

 

3.  구하지 않는 부와 명예와 경고도 함께 주심

God gave that which Solomon did not even ask for; riches, honor and admonitions

하나님은 솔로몬에게 지혜만 주신 것이 아니라 구하지 아니한 부와 명예도 함께 주셨지만 경고도 함께 주셨습니다.

왕상 3:14 네가 만일 네 아비 다윗의 행함같이 내 길로 행하며 내 법도와 율례를 지키면 내가 또 네 날을 길게 하리라1

사람의 마음이 처음과 같이 한결같기는 쉽지 않은가 봅니다. 안타깝게도 언제부터인가

솔로몬의 마음이 무너지기 시작한 것입니다.

왕상11:1-4  을 보면 솔로몬은 많은 재산과 많은 여자를 처로 두었다고 말합니다.

1King 11:1-4 King Solomon, however, loved many foreign women besides Pharaoh’s daughter—Moabites, Ammonites, Edomites, Sidonians and Hittites. 2 They were from nations about which the Lord had told the Israelites, “You must not intermarry with them, because they will surely turn your hearts after their gods.” Nevertheless, Solomon held fast to them in love. 3 He had seven hundred wives of royal birth and three hundred concubines, and his wives led him astray. 4 As Solomon grew old, his wives turned his heart after other gods, and his heart was not fully devoted to the Lord his God, as the heart of David his father had been

           왕상 11:9-11 솔로몬이 마음을 돌이켜 이스라엘 하나님 여호와를 떠남으로 여호와께서 저에게 진노하시니라. 여호와께서 일찍이 두번이나                      저에게 나타나시고 이 일에 대하여 명하사 다른 신을 좇지말라 하셨으나 저가 여호와의 명령을 지키지 않았으므로 

9The Lord became angry with Solomon because his heart had turned away from the Lord, the God of Israel, who had appeared to him twice. 10Although he had forbidden Solomon to follow other gods, Solomon did not keep the Lord’s command. 11So the Lord said to Solomon, “Since this is your attitude and you have not kept my covenant and my decrees, which I commanded you, I will most certainly tear the kingdom away from you and give it to one of your subordinates.

하나님은 하나님을 떠난 솔로몬에게 나타나셔서 두번이나 경고하셨습니다. 한번 세상에 마음을 빼앗기기 시작한 솔로몬은 하나님의 말씀을 들만한 여유가 없었습니다.

그의 부요함, 주변의 사람들, 더 화려해지고자 하는 마음은 더 이상 말씀이 말씀되지 못하게 하는 것입니다.

영적인 문둥병에 걸리면 썩어가고 죽어가도 모릅니다. 제사장 엘리시대에 하나님의 말씀이 메말랐습니다. 영적으로 어두워질대로 어두워져 말씀이 말씀되지 못한 것입니다. 그러나 깨어 있는 어린 사무엘은 반대로 하나님의 음성에 민감한 소년이었습니다.

 

            왕상12:4절에  솔로몬이 죽고 그의 아들 르호보암이 왕이 됩니다. 르호보암이 왕이 되자 백성들의 탄원이 이어집니다.

왕의 부친이 우리의 멍에를 무겁게 하였으나 왕은 이제 왕의 부친이 우리에게 시킨 고역과 메운 무거운 멩에를 가볍게 하소서 그리하면 우리가 왕을 섬기겠나이다” (왕상 12:4)

4“Your father put a heavy yoke on us, but now lighten the harsh labor and the heavy yoke he put on us, and we will serve you.” (1Kings 12:4)

 

하나님은  백성들을  위해 지혜를 주셨는데 솔로몬은 오히려 자기 궁궐을 짓는데 13년을 소비했습니다. 13년 동안 백성들은 노역이 감당하기 힘들었을 것입니다. 처가 1000명이면 궁권의 규모가 어느 정도여야 하는지 가능하기 힘들 정도입니다. 그지혜를 결국 자기를 위한 것이 되고 말았습니다.

우리가 솔로몬 처럼 받은 것이 무엇입니까?

달란트 빙에서 보면 얼마나 무엇을 받아느냐 보다는, 나는 내가 받은 것으로 하나님의 영광을 위해 쓰고 있느냐가 중요합니다.

예수를 믿지만 하나님의 생각과 나의 생각, 하나님의 마음과 내 마음이 다른 때가 너무 많다는 것입니다.

사람은 더 큰 그릇이냐에 관심이 있지만, 하나님은 크든 작든 그안에 무엇이 담겨져 있느냐 무엇을 담고 사느냐가 중요한 것입니다.

너희안에 이 마음을 품으라 곧 그리스도 예수의 마음이니”(2:5)

내가 가진 지혜나 경험이나 물질이 아무리 좋은 것이라 해도 그 삶의 목적이 나라면 솔로몬 처럼 무너지게 되는 것입니다.

하나님은 솔롬에게 다 주신 분이십니다. 하나님의 마음에 감동이 되어서 믿만해서 입니다. 그러나 솔로몬의 부유함과 사람들의 칭찬은 처음 마음을 잊게 하였습니다. 하나님의 음성은 더 이상 말씀이 말씀되지 못했습니다

하나님이 솔로몬에게 왕위를 물리신 것은 백성은 위함이라 했습니다. 하나님의 마음은 감동시킨 솔로몬이엇지만 결국 솔로몬은 그 기대를 무너뜨렸습니다. 자신도 무너지고 말았습니다.

하나님의 기대는 얼마나 가졌느냐 얼마나 이루었느냐 보다는 어떻게 쓰고 있느냐는 것입니다.  다윗의 중심을 보시는 하나님, 다윗의 가슴 속에 있는 하나님,

여러분의 중심에는 무엇이 있습니까?

솔로몬의 지혜처럼 여러분이 받은 축복과 은혜가 있다면 무엇보다 은혜가 은혜되도록 힘써야 합니다.

하나님의 가슴속에 있는 것이 저와 여러분에게 있기를 소망합니다.

 

찬송 368  391  546  314

말씀전 9

말씀후 380

 

No. Subject Author Date Views
601 신의 성품에 참여하라 Participate in the divine nature file admin 2023.02.03 232
600 하나님은 사람의 외모를 취하지 아니하고 God does not accept a person by his appearance file admin 2023.01.27 525
599 하나님의 전신갑주를 입으라 Put on the full armor of God file admin 2023.01.21 171
598 성령의 열매를 맺으라 Bear the fruitful of the Spirit file admin 2023.01.14 151
597 깨어 있으라 주님이 속히 오신다! Stay vigilant, the Lord is coming soon! file admin 2023.01.06 218
596 신앙의 위력을 증인하라 Witness the power of Faith file admin 2022.12.30 185
595 세월을 아끼라 Make the most of every opportunity file admin 2022.12.25 600
594 하나님의 은혜 안에서 항상 기뻐하자 Let’s be joyful in God’s grace file admin 2022.12.17 134
593 주의 강림하시기까지 우리가 해야 할일 What we must do as we wait for the Lord’s second coming file admin 2022.12.10 167
592 그리스도와 함께하는 생활을 하자 Let’s live a life with Christ file admin 2022.12.03 187
» 내가 네게 무엇을 줄꼬 Ask for whatever you want me to give you file admin 2022.11.27 531
590 자신의 삶에 감사하고 있습니까? Are you thankful for your life? file admin 2022.11.18 172
589 하나님은 어떻게 일하실까? How does God work? file admin 2022.11.11 152
588 그리스도의 몸을 세워가라 Lift up the body of Christ file admin 2022.11.06 173
587 하나님 마음에 드는 사람 A person that pleases God file admin 2022.10.28 498
586 성도의 신앙성숙으로 성장하는 교회(II) 봉사의 일을 하자 file admin 2022.10.21 189
585 성도의 신앙성숙으로 성장하는 교회 Let’s become a church that grows in spiritual maturity file admin 2022.10.16 169
584 건강한 교회성장을 위한 양육 Nurturing for healthy growth of the church file admin 2022.10.09 173
583 예수님의 제자가 되자 Become a disciple of Jesus file admin 2022.10.01 191
582 내 안에 있는 두 마음의 갈등 My internal struggle file admin 2022.09.25 605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