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menu

Sermon

 

숨은 일꾼 바나바

Barnabas, the hidden servant of God.

 

 

사도행전 11:19-26

19때에 스데반의 일로 일어난 환난을 인하여 흩어진 자들이 베니게와 구브로와 안디옥까지 이르러 도를 유대인에게만 전하는데 20 중에 구브로와 구레네 사람이 안디옥에 이르러 헬라인에게도 말하여 예수를 전파하니 21주의 손이 그들과 함께 하시매 수다한 사람이 믿고 주께 돌아오더라 22예루살렘 교회가 사람들의 소문을 듣고 바나바를 안디옥까지 보내니 23저가 이르러 하나님의 은혜를 보고 기뻐하여 모든 사람에게 굳은 마음으로 주께 붙어 있으라 권하니 24바나바는 착한 사람이요 성령과 믿음이 충만한 자라 이에 무리가 주께 더하더라 25바나바가 사울을 찾으러 다소에 가서 26만나매 안디옥에 데리고 와서 둘이 교회에 일년간 모여 있어 무리를 가르쳤고 제자들이 안디옥에서 비로소 그리스도인이라 일컬음을 받게 되었더라

The Church in Antioch (Acts 11:19-26)

19 Now those who had been scattered by the persecution that broke out when Stephen was killed traveled as far as Phoenicia, Cyprus, and Antioch, spreading the word only among Jews. 20 Some of them, however, men from Cyprus and Cyrene, went to Antioch and began to speak to Greeks also, telling them the good news about the Lord Jesus. 21 The Lord’s hand was with them, and a great number of people believed and turned to the Lord. 22News of this reached the church in Jerusalem, and they sent Barnabas to Antioch. 23 When he arrived and saw what the grace of God had done, he was glad and encouraged them all to remain true to the Lord with all their hearts. 24 He was a good man, full of the Holy Spirit and faith, and a great number of people were brought to the Lord. 25 Then Barnabas went to Tarsus to look for Saul, 26and when he found him, he brought him to Antioch. So, for a whole year Barnabas and Saul met with the church and taught great numbers of people. The disciples were called Christians first at Antioch.

 

설교음성파일 듣기 :  033124.mp3

 

 

오늘은 바나바의 신앙 인격에 대해 은혜를 함께 나누기를 원합니다.

성경은 바나바에 관하여 네번을 언급하고 있습니다.

Today, I want to share God’s grace with you through the spiritual character of Barnabas. The bible mentioned Barnabas four times.

 

1.     바나바의 이름이 처음 나타난 곳은 사도행전 4:36-37

Barnabas is first mentioned in Acts 4:36-37

36구브로에서 레위족인이 있으니 이름은 요셉이라 사도들이 일컬어 바나바(번역하면 권위자) 하니 37그가 밭이 있으매 팔아 값을 가지고 사도들의 앞에 두니라.

36 Joseph, a Levite from Cyprus, whom the apostles called Barnabas (which means son of encouragement), 37 sold a field he owned and brought the money and put it at the apostles’ feet. (Acts 4:36,37)

구브로는 지중해 동쪽에 위치한 큰섬입니다. 지금 키프러스(Cyprus)섬입니다.

본명은 요셉인데 사도들이 바나바라 불렀습니다.  바나바라는 이름은 위로의 아들, 남에게 위로와 권면을 주는 사람이라는 뜻도 되며 권위자란 뜻도 됩니다.

바나바는 구브로 섬의 수도 살라미항구 태생이며 해외파 레위지파의 유대인 가문입니다.

예루살렘에 있는 마가의 다락방 주인인 마가의 생질이기도 하며 바나바와 마가는 구브로 섬의 같은 동향인이기도 했습니다.

 

·       바나바의 소유와 나눔이 열매로 나타나다

The fruits of Barnabas’ giving and sharing.

최초로 그리스도 공동체에서 바나바의 밭을 재산 헌금은 예루살렘교회의 초석이 되었습니다. 새로운 공동체였던 예루살렘공동체가 빠른 시간안에 예루살렘 내에서 통합을 이루려면 재정적인 안정이 최우선이었습니다.

바나바의 소유와 나눔이 열매로 나타나 믿음과 은혜와 협동으로 예루살렘 교회를 기점으로 이방 세계에 복음이 전파되는 기반이 것입니다.

 

2.     바나바에 대한 두번째 기록은 사도행전 9:26,27

He is mentioned for the second time in Acts 9:26-27

26사울이 예루살렘에 가서 제자들을 사귀고자 하나 두려워하여 그의 제자 됨을 믿지 아니하니 27바나바가 데리고 사도들에게 가서 그가 길에서 어떻게 주를 것과 주께서 그에게 말씀하신 일과 다메섹에서 그가 어떻게 예수의 이름으로 담대히 말하던 것을 말하니라(9:26,27)

26 When he came to Jerusalem, he tried to join the disciples, but they were all afraid of him, not believing that he really was a disciple. 27 But Barnabas took him and brought him to the apostles. He told them how Saul on his journey had seen the Lord and that the Lord had spoken to him, and how in Damascus he had preached fearlessly in the name of Jesus. (Acts 9:26,27)

성령충만 함을 받은 제자들을 통하여 예루살렘 교회가 크게 부흥되자 교회 부흥을 방해하는 세력도 같이 일어났습니다.

첫번째 사건이,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에 죽으심과 부활을 증거하던 스테반 집사를 돌로쳐서 죽인 일이 었습니다. 사건 선두에 섯던자가 사울이였습니다. 그가 공부했던 율법에 의하면 예수는 메시야가 아니었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외국까지 가서 예수믿는 자들을 끌고와 감옥에 넣으려고 했습니다. 그런그를 예수님은 부르셨습니다.

사울은 다메섹이라는 성으로 예수믿은 자들을 잡으러 갔다가 도리어 예수님의 제자가 되었습니다. 예수믿는 자들을 핍박하던 자가 도리어 예수를 증거하게 되자 사울과 같이 예수를 핍박하던 자들이 그를 가만두려 하지 않았습니다.

사울은 그들의 피박을 피해 다메섹에서 도망처 예루살렘으로 가게 되었습니다. 사도들에게 인사를 하고 예님의 부르심 받았음을 이야기 했으나 사도들은 믿을 수가 없었습니다. 어제까지 핍박자로서 스데반을 죽인자가 지금은 나도 예수 믿는다니 믿어줄수가 없었던 것입니다. 그때 바나바가 나서서 사울이 어떻게 예수님의 부름을 받았는지에 대해 낱낱이 설명하며 증언해 주었습니다.

바나바는 화평을 만드는 자였습니다. 바나바의 중재로 사울은 사도들에게 바르게 소개되었습니다. 사울이 바울되어 복음을 증거 있는 기회가 이때부터 준비되었습니다.

 

3.     바나바에 대한 세번째 기록은 본문 말씀 사도행전 11:19-26

He is again mentioned for the third time in Acts 11:19-26

19때에 스데반의 일로 일어난 환난을 인하여 흩어진 자들이 베니게와 구브로와 안디옥까지 이르러 도를 유대인에게만 전하는데 20 중에 구브로와 구레네 사람이 안디옥에 이르러 헬라인에게도 말하여 예수를 전파하니 21주의 손이 그들과 함께 하시매 수다한 사람이 믿고 주께 돌아오더라 22예루살렘 교회가 사람들의 소문을 듣고 바나바를 안디옥까지 보내니 23저가 이르러 하나님의 은혜를 보고 기뻐하여 모든 사람에게 굳은 마음으로 주께 붙어 있으라 권하니 24바나바는 착한 사람이요 성령과 믿음이 충만한 자라 이에 무리가 주께 더하더라 25바나바가 사울을 찾으러 다소에 가서 26만나매 안디옥에 데리고 와서 둘이 교회에 일년간 모여 있어 무리를 가르쳤고 제자들이 안디옥에서 비로소 그리스도인이라 일컬음을 받게 되었더라

The Church in Antioch (Acts 11:19-26)

19Now those who had been scattered by the persecution that broke out when Stephen was killed traveled as far as Phoenicia, Cyprus and Antioch, spreading the word only among Jews. 20Some of them, however, men from Cyprus and Cyrene, went to Antioch and began to speak to Greeks also, telling them the good news about the Lord Jesus. 21The Lord’s hand was with them, and a great number of people believed and turned to the Lord. 22News of this reached the church in Jerusalem, and they sent Barnabas to Antioch. 23When he arrived and saw what the grace of God had done, he was glad and encouraged them all to remain true to the Lord with all their hearts. 24He was a good man, full of the Holy Spirit and faith, and a great number of people were brought to the Lord. 25Then Barnabas went to Tarsus to look for Saul, 26and when he found him, he brought him to Antioch. So for a whole year Barnabas and Saul met with the church and taught great numbers of people. The disciples were called Christians first at Antioch.

 

스데반의 순교로 일어난 환난과 핍박으로 인해 흩여진 자들이 베니게와 구브로와 안디옥까지 이르러 도를 유대인에게만 전하는데, 중에 구브로와 구레네(북아프리카 수도) 사람이 안디옥에 와서 헬라인에게도 복음을 전하여 수다한 사람이 주께 돌아왔다고 했습니다.

소문이 예루사렘에 있는 사도들에게 전해졌습니다. 예루살렘 교회 사도들은 믿을 만한 사람 바나바를 안디옥에 파송하였습니다. 많은 사람이 예수를 믿게 되었습니다.

성령께서 역사하셨습니다.

 

·        안디옥 교회에 파송받은 바나바

Barnabas was sent to the church in Antioch.

사도행전 11:24절은 바나바이 신앙 인격을 드러내는 말씀입니다.

“바나바는 착한 사람이요 성령과 믿음이 충만한 자라 이에 무리가 주께더하더라(11:24)

 

24He was a good man, full of the Holy Spirit and faith, and a great number of people were brought to the Lord. (Acts 11:24)

 

바나바의 신앙인격

Barnabas’ spiritual character

 

        첫째로, 그는 착한 사람이라

        First, he is a good person.

착하다는 말은 진실하다는 뜻입니다. 성실하다는 뜻입니다. 존경 받는 다는 뜻입니다. 초대교회가 부흥되었을 사도들만으로는 교회 일을 감당할 없었습니다. 그래서 일곱집사를 세웠습니다.(6:1-6)

그때 그들의 자격 기준은 성령과 지혜가 충만하여 칭찬듣는 사람이었습니다.

착한 사람이라는 말과 칭찬듣는 사람은 같이 해석되는 말입니다.

하나님의 교회를 섬기는 자는 착한 사람이어야 합니다.

칭찬 듣는 사람이어야 합니다.

           

둘째로 그는 성령충만한 자라

Second, he was filled with the Holy Spirit.

                  성령충만한 사람이란 성령의 인도함을 받는 사람입니다. 하나님의 일꾼은 성령의 인도함을 받아야 합니다. 우리는 세상을 살아 가면서 여러가지 힘을 가질 있습니다. 지식도 힘이요, 재물도 힘입니다. 명예도 힘입니다., 상식도 힘이고 연령도 힘입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교회를 섬길때는 세상적인 힘이 필요 없습니다. 오직 성령충만의 힘으로 섬겨야 합니다.

 

셋째로 그는  믿음 충만한 자라

Third, he was a tremendously faithful person.

하나님을 창조주 하나님으로 믿는 믿음입니다. 예수 그리스도를 나의 구주로 믿는 믿음입니다. 성령께서 나를 구원의 길로

인도하셔서 오늘의 내가 있음을 믿는 믿음입니다. 그때에 구원 받은 감격 속에 하나님의 일을 있는 것입니다.

사도들은 착한 사람, 성령과 믿음이 충만한 사람. 바나바를 안디옥에

파송했습니다. 바나바가 안디옥에 갔을 안디옥 교회 성도들은 유대인 뿐만 아니라 렐라인에게도 복음을 증거하고 있었습니다.

하나님의 은혜가 넘쳤습니다.

바나바가 안디옥 교회에 가서 그들에게 처음으로 권면한 말씀은 굳은 마음으로 주께 붙어 있어라 것이었습니다. 십자가를

단단히 붙잡으라는 권면입니다.

 

넷째로, 바나바의 충성한 모습이다.

Fourth, he was a loyal person.

11:25,26  바나바가 사울을 찾으러 다소에 가서 26만나매 안디옥에 데리고 와서 둘이 교회에 일년간 모여 있어 무리를 가르쳤고 제자들이 안디옥에서 비로소 그리스도인이라 일컬음을 받게 되었더라            

25Then Barnabas went to Tarsus to look for Saul, 26and when he found him, he brought him to Antioch. So for a whole year Barnabas and Saul met with the church and taught great numbers of people. The disciples were called Christians first at Antioch. (Acts 11:

 

안디옥 교회가 부흥되자 바나바는 백마일이 넘는 먼거리의 고향 다소에 있던 사울을 직접데리고 왔습니다. 그리고 일년간 그와 같   이 예수님이 그리스도이신 것을 가르쳤습니다.             

바나바는 이렇게 좋은 일꾼을 양성하는 사람이였습니다. 그때 사울은 고향에서 기도하면서 하나님의 일을 위해 준비하고 있었습니다

그를 찾아가서 일을 시킨 사람이 바나바였습니다.

사울이 바울되어 하나님의 일을 있도록 결정적인 역할을 사람이 바나바입니다.

바울은 평생을 바쳐서 복음을 증거했고 신약 성경중에 로마서를 비롯해 13권의 성경을 저술했습니다. 만약 바울 서신이 없었다면

이단 종교에 대한 복음 수호가 어려웠을 것이라는 성경학자들의 말이 있습니다.

 

·        안디옥교회의 두가지 열매

The two fruits of the church of Antioch.

첫번째 열매는 예수믿는 자들이 그리스도인 이라는 일컬음을 받게 것입니다.

First, those who believed in Jesus became Christians; those of Christ.

o   그리스도인이라 불리우기 전에는 나사렛파, 혹은 갈리리파, 사람이라고 불습니다.

o   신도들 간에는, 성도, 형제, 제자등으로 불렀습니다.

o   그리스도인은 그리스도의 것이란 뜻인데 초대교회 제자들이 안디옥에서 처음으로 그리스도인이라 불리어진 것입니다.( 11:26)

두번째 열매는 안디옥 교회에서 바나바와 바울을 이방인 전도자로 파송한 이며 (13:1-3), 땅끝까지 복음을 증거하라는 주님의 명령(28:18-20) 안디옥 교회가 실천한 것입니다.

         Second, the church acted upon Jesus’ command to share the gospel to the ends of the earth.

 

4.      바울에 대한 네번째 기록은, 15:39-41

The fourth time Barnabas is mentioned in Acts 15:39-41

39서로 심히 다투어 피차 갈라 서니 바나바는 마가를 데리고 타고 구브로로 가고 40바울은 실라를 택한 후에

형제들에게 주의 은혜에 부탁함을 받고 떠나 41수리아와 길리기아로 다녀가며 교회들을 굳게 하니라

39They had such a sharp disagreement that they parted company. Barnabas took Mark and sailed for Cyprus, 40but Paul chose Silas and left, commended by the believers to the grace of the Lord. 41He went through Syria and Cilicia, strengthening the churches. (Acts 15:39-41)

 

바나바와 바울은 1 전도여행에 마가를 데리고 갔습니다. 마가는 핍박이 심하고 힘든 여행길을 견디지못하고 중간에 돌아가 버렸습니다. 이같은 행동은 전도에 차질이 생길 아니라 수행 동료들의 사기에도 영향을 주었을 것입니다.

 

그후 2 전도 여행에 바나바가 그런 마가를 다시 데리고 가려하자, 바울은 처음 전도여행에서 돌아간 자를 데리고 없다하여 둘은 심히 다투었습니다.

사실 바나바와 바울은 서로 다툴 이유가 없었습니다. 바나바는 바울 자신을 양육해준 선생님입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일을 하려니까 다투게 것입니다. 그렇지만 하나님의 일을 하면서 죄를 지으면 않됩니다.

4:26분을 내어도 죄를 짓지 말고, 해가 지도록 분을 품지 말고 마귀로 틈을 타지 못하게 하라 말씀합니다. 

26“In your anger do not sin”: Do not let the sun go down while you are still angry, (Ephesians 4:26)

딤후 4:11 보면 바울은 디모데에게마가를 데리고 오라 저가 나의 일에 유익하니라

11Only Luke is with me. Get Mark and bring him with you because he is helpful to me in my ministry.

바울은 마가를 용서하고 마가를 데리고 와서 하나님의 일을 하도록 부탁한 것입니다. 바울 사도가 하나님의 일을 있었던 것은 바나바 사도 덕분입니다. 바울은 평생을 바나바를 생각하며 기도했습니다.

특히 고전 13장을 기록할 때는 바나바를 생각하며 기록했을 것이라고 성경학자들은 말합니다.

 

말씀정리 Conclusion

바나바는 착한 사람으로 진실하며, 성실하고, 존경받는 사람이었습니다.

성령과 믿음이 충만하여 무리를 주께 인도한 하나님의 숨은 일꾼입니다.

성령충만의 은혜는 생활의 열매로 나타나 헌금을 바르게 하나님께 드렸습니다.

은혜 받은 대로 그리스도의 사랑을 실천하여 사랑의 열매를 맺은 사람입니다.

하나님은 바나바를 통하여 세계선교의 기초를 쌓게 하셨으며 바울과 같은 세계 선교의 기초가 되는 인물을 양성하도록 하셨습니다.

Barnabas was a good man, truthful, sincere, and respected. He was truly a hidden servant of God who was full of the Holy Spirit and faith and lead many to the Lord.

The grace of being filled with the Holy Spirit was revealed through his giving and sharing of his own personal belongings without usury. By God’s grace, he put Jesus’ love to practice and bore the fruits of love.

God had Barnabas lay the foundation for world missions and train people like Paul who would become the foundation for world missions.

 

 

 

No. Subject Author Date Views
677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믿음으로살자 Let’s live a life of faith that is pleasing to God file admin 2024.06.14 21
676 하나님과 함께 하자 Be with God file admin 2024.06.07 50
675 신앙의 세가지 요소 These three elements- faith, hope, and love admin 2024.06.05 42
674 하나님이 하시는 일을 증인하자 Let’s witness of God’s works. file admin 2024.06.01 55
673 마음이 뜨겁지 아니하더냐 Were not our hearts burning within us. file admin 2024.05.25 109
672 전도 하는 삶 A life of evangelism file admin 2024.05.19 79
671 어머니께 받은 사랑을 실천하자 Let’s put into practice the love we received from our mother. file admin 2024.05.11 111
670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삶 A life that pleases God file admin 2024.05.04 129
669 사람을 위한 안식일 The Sabbath for mankind. file admin 2024.04.26 398
668 그리스도인의 소망 The hope of Christians file admin 2024.04.20 185
667 그리스도의 선한 일군이 됩시다 Good ministers of Christ Jesus. file admin 2024.04.14 428
666 성령의 인도를 받아라 Be guided by the Holy Spirit file admin 2024.04.07 253
» 숨은 일꾼 바나바 Barnabas, the hidden servant of God. file admin 2024.03.29 451
664 겸손함으로 이루는 하나님의 영광 Glorify God through humility. file admin 2024.03.23 1356
663 우리와 함께 하시는 하나님(임마누엘) Immanuel (God is with us) file admin 2024.03.17 361
662 예수 그리스도를 내 삶의 중심에 모십시다. Let’s welcome Jesus Christ as the center of our lives. file admin 2024.03.09 283
661 일어나라 빛을 발하라 Arise and Shine file admin 2024.03.02 374
660 그리스도인의 신앙과 봉사 The work and walk of a Christian. file admin 2024.02.24 408
659 지켜야 할 하나님의 법도 God’s laws you must keep. file admin 2024.02.17 349
658 하나님 나라를 향해 가는 성도 Press on toward the goal, the prize in heaven. file admin 2024.02.09 307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