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menu

Sermon

큰 복을 받기전에 견디어야 하는 시련

Admin 2016.11.20 18:05 Views : 536 Recommend:13

 설교 음성파일 듣기 :112016.mp3

Trials before great blessings
큰 복을 받기전에 견디어야 하는 시련

신명기 8:1-10
Deuteronomy 8:1-10 (NIV)
8:1 Be careful to follow every command I am giving you today, so that you may live and increase and may enter and possess the land the LORD promised on oath to your ancestors. 2 Remember how the LORD your God led you all the way in the wilderness these forty years, to humble and test you in order to know what was in your heart, whether or not you would keep his commands. 3 He humbled you, causing you to hunger and then feeding you with manna, which neither you nor your ancestors had known, to teach you that man does not live on bread alone but on every word that comes from the mouth of the LORD. 4 Your clothes did not wear out and your feet did not swell during these forty years. 5 Know then in your heart that as a man disciplines his son, so the LORD your God disciplines you.
6 Observe the commands of the LORD your God, walking in obedience to him and revering him. 7 For the LORD your God is bringing you into a good land—a land with brooks, streams, and deep springs gushing out into the valleys and hills; 8 a land with wheat and barley, vines and fig trees, pomegranates, olive oil and honey; 9 a land where bread will not be scarce and you will lack nothing; a land where the rocks are iron and you can dig copper out of the hills.
10 When you have eaten and are satisfied, praise the LORD your God for the good land he has given you.

  오늘 본문 8장은 모세가 이스라엘 백성에게 제 2차 (신4: 44-26:15)고별설교를 하는 중 복의 근원이 되시는 하나님 과 율법을 준수할 때 받는 복에 대하여 설명해 주고 있습니다.
1절에서4절까지는 40년 광야 여정이 교만한 백성들을 낮추시는 연단의 기간이었으며, 하나님께서는 굶주림을 체험하신 후에 만나와 메추라기 같은 특별한 음식으로 먹이신 것은 하나님만이 생명의 구주이심을 보여 주셨습니다.  그 기간 동안 의복이 해어지거나 발이 부르트는 일이 없도록 하셨다는 것은 하나님 말씀에 순종할 때 일상생활의 모든 필요를 하나님이 체워 주신다는 실증을 보여 주었습니다.
이는 “무엇을 먹을까 무엇을 마실까 무엇을 입을까 하지 말라….너희는 먼저 그의 나라와 그의 의를 구하라 그리하면 이 모든 것을 너희에게 더하시리라” 하신 예수님의 말씀을 연상하게 합니다.
이와같이 하나님께 대한 순종이 복의 근원인 만큼 5-10에서는 그 말씀에 순종하므로 가나안에서 더욱 풍성한 복을 누리도록 권면하고 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때로는 우리에게 고난과 고통의 환경을 허락하실때가  있습니다.   우리는 오도 가도 못하는 이런 환경 가운데서 억지로 인내력을 키우면서 살게 됩니다.
In today’s scripture, we can see the reminder of the trek through the wilderness for 40 years and how God humbled them in that time and journey. However, through it all, their clothes and shoes did not wear down and they had all they needed to survive. This is in accordance to the scripture to seek first the Kingdom of God and all things will be provided unto you. As they were obedient to God, they were blessed with a land that was abundant in all things.

왜 하나님은 이런 환경을 주셨을까?  Why did God create this situation?
사람들은 답답하고 힘들어하며 이런 물음을 할 때가 있습니다. 그러나 본문은 이런 고통에도 하나님의 뜻이 있다고 기록하고 있습니다. 이와 같이 우리 성도의 삶은 다 하나님의 섭리 가운데 이루어집니다.  하나님께서 이스라엘 백성에게 40년간의 광야 생활을 허락하신 것도 하나님의 뜻이 있었습니다. 본문이 바로 그 이유를 우리에게 말씀해 주고 있습니다. 왜 하나님이 우리에게 고통의 광야를 허락하시는가를 알아봅시다.

We often ask God, “why did you put me in this situation?” Our scripture today assures us that even in the more dire circumstances, God has a reason and purpose for us.  In this way, we need to understand that our lives are at God’s mercy. The 40 years in the wilderness for the Israelites was God’s will. The scriptures tell us that will and reason. Let’s discover together why God puts trials and tribulations before us.

1. 겸손하게 하시려고 It is to humble us.

     이스라엘 백성들이 가데스 바네아에서(민20:14-21) 하나님이 허락하신 가나안 땅을 정복하지 못한 것은 그들의 교만 때문이었습니다.  이스라엘 백성들은 지금까지 역사해 오신 하나님의 능력을 까맣게 잊고 마치 자신들의 힘으로 출애굽하고, 홍해를 건너고, 멀고도 험한 광야를 통과한 것처럼 생각하였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이전에는 자신들의 힘으로 가능하였을지라도 이처럼 막강한 가나안은 정복할 수 없다고 판단하여 가데스 바네아에서 하나님을 원망하고 통곡하며 불평하였습니다.

언제 이스라엘 백성들이 자신들의 힘으로 무엇을 할 수 있었습니까?
When did the Israelites ever have the abilities to do anything by their own strength?

     모두 다  하나님께서 하신 일이었습니다.

이렇듯 하나님의 역사 하심을 잊고 태산같은 문제 앞에서 절망하는 것은 사실 교만 때문입니다. 하나님을 향한 절대적인 신앙은 겸손한 . 그러므로 하나님을 향한 불신앙은 내가 중심이 된 교만에서 나오는 처사입니다. 그래서 하나님은 이들을 낮추시고 절대적으로 하나님만 의지하게 하시려고 40년동안 광야의 생활을 허락하셨습니다. 현재 우리는 우리의 삶속에서 지금까지 역사해 오신 하나님의 능력과 손길을 잊고 살지는 않습니까? 하나님의 도우심과 역사 하심은 까맣게 잊고 마치   내 혼자의 힘으로 인생길을 걸어온 것처럼 큰 문제 앞에서 하나님을 의지하지 않고 낙망하고 좌절 하고 있지는 않습니까? 회개하십시오. 그리고 겸손하게 하나님 앞에  무릎을 끓고 하나님만 의지합니다 고백하십시오.  하나님을 의지하지 않고 자신이 모든 것을 하는 것처럼 생각한다면 더이상 복을 받을 수 없고 광야 길을 걷게 될 것입니다.

2. 믿음과 순종을 훈련시키려고                                    
    It is to train us in faith and obedience

하나님께서 아브라함에게 약속하신 젖과 꿀이 흐르는 가나안 땅에 들어가서 하나님의 왕국을 세우기 위해서는 믿음과 순종의 백성이 필요합니다. 그러나 이스라엘 백성은 믿음과 순종의 시험에서 불합격했습니다.
•        애굽에서 나온지 3일째날 마라의 쓴 물이 없어 불평(출15:26)
•        신광야에서 2월15일째  만나와 메추라기 불평(출16 민11:31)
•        신광야에서 떠나 르비딤에 도착하여 물이 없다고 불평(출 17장)
•        가나안 탐지후 (민13,14) 40년 을 광야 생활할 것을 명하심(민14:26이하 34
하나님께서 이러한 백성을 그대로 가나안 땅에 들이신다면 가나안의 우상과 못된 풍습을 버리고 하나님의 나라를 건설하기는 커녕 그 환경에 도취해서 하나님을 잊고 가나안 풍습에 동화되어 버릴 것입니다.  이러한 백성들에게는 하나님께서는 가나안 을 허락 하실 수 없었습니다. 그들은 하나님의 뜻을 감당할 수 없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하나님께서는 거친 광야 훈련장으로 들여보내어 40년간 그들의 믿음과 순종의 생활을 시험하신 것입니다. 이것은 하나님의 사랑의 행위였습니다.
오늘날에도 하나님께서는 능히 하나님의 뜻을 이루고 하나님께서 주시는 복을 감당하게 하기 위하여 사랑의 훈련을 하십니다. 어려운 환경속에서 하나님의 기적을 목도하게 하여  하나님에 대한 믿음을 키워 주고 어려운 순간에도 복종할 수 있는 하나님의 자녀가 되게 하십니다.

     1)         믿음으로 순종한 사르밧의 여인(1 King왕상17:9-16)
         Faith and obedience of the widow of Zarephath –

     엘리야는 시돈에 속한 사르밧 에 사는 과부에게 물을 달라하였고 또네 손에 떡한 조각도 내게 가져오라 하니 여인이 말하기를 나에게는 통에 가루 한음큼과 병에 기름 조금 뿐이라 나무를 주워다가 나와 내 아들을 위해 음식을 만들어 먹고 그 후에는 죽으리라 고 말하매   엘리야가 저에게 이르되 두려워 말고 가서 네 말대로 하려니와 먼저 그것으로 나를 위하여 작은 떡 하나를 만들어 내게로 가져오고 그후에 너와 네 아들을 위하여 만들라 는 엘리야의 말대 하였더나 통에 가루가 병에 기름이 다하지 아니하였다고 하였습니다. 믿음과 순종이 이와 같은 이적의 역사를 나타내 줍니다.

2)        믿음이란What is faith

•  믿음은 하나님의 말씀을 들음에서 나옵니다(Romans 롬10:17)
      믿음의 시작은 하나님께서 먼저 말씀하시고 그 말씀을 받아 들임으로 출발하게
      됩니다. Faith is formed from hearing the word of God

•  믿음은 언제나 순종의 행동을 낳습니다.(Genesis창26:5)
      Faith begets acts of obedience

•  나의 뜻을 버리고 하나님의 뜻을 따르는 신앙(Genesis창48:5)
     Faith is to follow God’s will above my own will

•  믿음이란 마땅히 거절할 것을 거절하는 것(Hebrew히11:24) 소극적이요
      Faith is to refuse what must be refused

•  믿음은 선택할 것을 선택하는 것입니다.(Hebrew히11:26) –적극적이다.
     Faith is to choose what must be chosen

•  믿음은 분명한 가치관에 의해 확신을 갖게하고 순종한다.(Mark 막4:16,28)
     Faith is to have values and to be obedient to those values.

•        믿음은 자기의 잘못된 길에서 떠나는 것이요(Exodus출8:26,,27)
Faith is to leave the path of condemnation.
•        믿음은 사람을 두려워하지 않습니다.(Exodus출14:13)
Faith does not fear man.

•  믿음은 하나님을 바라보는 것입니다.(Hebrew히11:1)
      Faith is to look towards God always.

•  믿음은 하나님의 구원의 방편을 받아들이는 것입니다.(John요1:29)
      Faith is the path to salvation.

3)  순종이란? (What is the Obedience?)

•  마음을 다하고 성품을 다하라(신26:16; 36:46)
•  순종이 제사보다 낫다 하셨다(삼상15:22; 행7:23)
•  하나님 나라에 들어가게 됩니다.(마7:21 눅8:21)
•  죄에 대하여 죽습니다.(롬6:2; 갈5:24; 골3:3;  갈2:20)
•  시련 가운데 순합ㅈ니다.(욥;  엘리(삼상3:18; 댜윗(삼하12:23
•  하나님의 뜻에 순종합니다.(마6:10;  그리스도(마26:42);
•  마음으로 행함(엡6:6; 히13:21)
        
3. 마침내 복을 주시려고 It is to bless you

     하나님은 우리에게 복을 주시기 원하십니다. 우리가 하나님이 주시는 복을 누릴 수 있는 그릇만 된다면 하나님은 지금도 복을 주십니다. 그러나 우리가 하나님의 원하시는 그릇이 않되었을 때는 하나님은 훈련과 연단을 통해 우리를 하나님의 마음에 합한 그릇으로 만들고 복을 주십니다.
하나님께서는 이스라엘 백성들로 광야 40년 생활을 하게 하신 것도 가나안 땅을 정복하고 능히 그것을 누릴 수 있는 백성으로 키우기 위해서 였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우리에게 복을 주시기 위해서 지금도 우리를 연단 하십니다.

1)  선지자의 생도의 아내(2 King왕하 4:1-7)        
     The widow’s olive oil

집에 기름 한병밖에 없습니다. 엘리사는 그 여인에게 “밖에 나가서 빈 그릇을 준비하라” 한 말씀에 순종하여 준비하여습니다. 병에 있는 기름을 그릇에 부었습니다. 준비한 모든 그릇에 가득 찼습니다. 더 그릇이 없느냐 물었을 때 없습니다. 그때 나오던 기름이 뚝 끈어졌습니다.
“그릇에 다 찬지라 여인이 아들에게 이르되 또 그릇을 내게로 가져오라 아들이 가로되 다른 그릇이 없나이다 하니 기름이 곧 그였더라”(왕하4:7)
2 Kings 4:1-7 (NIV)
The Widow’s Olive Oil
4 The wife of a man from the company of the prophets cried out to Elisha, “Your servant my husband is dead, and you know that he revered the Lord. But now his creditor is coming to take my two boys as his slaves.”
2 Elisha replied to her, “How can I help you? Tell me, what do you have in your house?”
“Your servant has nothing there at all,” she said, “except a small jar of olive oil.”
3 Elisha said, “Go around and ask all your neighbors for empty jars. Don’t ask for just a few. 4 Then go inside and shut the door behind you and your sons. Pour oil into all the jars, and as each is filled, put it to one side.”
5 She left him and shut the door behind her and her sons. They brought the jars to her and she kept pouring. 6 When all the jars were full, she said to her son, “Bring me another one.”
But he replied, “There is not a jar left.” Then the oil stopped flowing.
7 She went and told the man of God, and he said, “Go, sell the oil and pay your debts. You and your sons can live on what is left.”


2)        복이란? What is Blessing?

•        나의 삶에 필요한 것으로 가득체워지는 것이 복입니다.
      Blessing is to receive what you need in overflowing abundance

•        하나님의 교훈을 받은 사람 복있는 자입니다.(Psalms시94:12)
      To receive God’s training is to be blessed

•        하나님을 의지하는 자(Psalms시2:12; 40:4; 84:12)
      To be able to entrust yourself to God

•        용서 받은 자입니다.(Psalms시32:2) To receive forgiveness

•        하나님의 나라의 백성된 자입니다.(Psalms시32:12 Matthew마5:2-10)
     To become a citizen of Heaven

•        하나님의 택하심을 입은 사람(Psalms시65:4; Ephesians엡1:3,4)  
     To be selected by God

•        하나님의 집에 거하는 자(Psalms시84:4)  

•        공의를 지키고 행하는 자 (Psalms시106:3)
     To be able to keep and carry out justice

•        하나님을 경외하며 그 계명을 즐거워하는 사람(Psalms시112:1; 128:1,4)
     To be able to fear God and keep his commandments with joy.

•        시험을 참는 사람입니다.(약1:12; 5:11)
     To be able to persevere through trials and tribulations.

     오늘은 추수감사 주일입니다. 물론 11월 4째주일 목요일을 가정적으로는 추수 감사절로 지킵니다. 이날에는 1년 동안 하나님이 주시는 사랑과 은혜와 복을 기억하면서 마음으로 감사하는 날입니다. 이 날에는 외로운 자, 이방인 들은 초청하여 함께 음식을 나누며 사랑을 배우는 날이기도 합니다.
성도 여러분은 어떤 감사할 일이 있습니까?
건강, 자녀문제, 물질적으로 풍요로워서, 이시간 하나님께 드립시다. 하나님은 100배, 60배,30배로 체워 주실 것입니다.
Today is Thanksgiving day as the 4th Thursday of November. On this day, we must remember and give thanks for the love and grace and blessings that God has given to us throughout the year. On this day, those who are lonely, those who are outsiders, are welcome to join in feasting and together learning about the love of God.
My brothers and sisters, what do you have to be thankful for? Health, children, material blessings, all these things, give thanks to God at this time. God will multiply all blessings 100x, 50x, 30x for you.

우리에게 주시는 교훈 Application

1. 우리가 하나님의 은혜를 고의적으로 외면하고 무시해 버릴 때, 하나님께서도
     우리를 하나님의 관심에서 버려두시며 징계를 행하십니다.  
     When we deliberately ignore the grace of God, God disciplines us.

2  아굴의 잠언에 “내가 배 불러서 하나님을 모른다.
      하나님이 누구냐? 할까 하오니 나를 부하게 마옵소서(잠30:7-9)  기도처럼
     풍족하고 안일할 때 교만해져서 하나님의 은혜를 잊지 않도록 조심하라.

     Proverbs 30:7-9New International Version (NIV)
7 “Two things I ask of you, LORD;
    do not refuse me before I die:
8 Keep falsehood and lies far from me;
    give me neither poverty nor riches,
    but give me only my daily bread.
9 Otherwise, I may have too much and disown you
    and say, ‘Who is the LORD?’
Or I may become poor and steal,
    and so dishonor the name of my God.
3.        항상 감사하며, 겸손한 마음으로 하나님께 나아가는 성도가 됩시다.
Let us always give thanks and go before our Lord with humility and as humble servants.

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