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Sermon

하나님 앞에서 어떻게 해야 하나요?

admin 2018.01.23 18:54 조회 수 : 44

Arise and Shine – Part 3 – How will you act before God?

일어나 빛을 발하라(3) –하나님 앞에서 어떻게 해야 하나요?

디도서 2:1-15

Titus 2 New International Version (NIV)

Doing Good for the Sake of the Gospel

You, however, must teach what is appropriate to sound doctrine.Teach the older men to be temperate, worthy of respect, self-controlled, and sound in faith, in love and in endurance.

Likewise, teach the older women to be reverent in the way they live, not to be slanderers or addicted to much wine, but to teach what is good. Then they can urge the younger women to love their husbands and children, to be self-controlled and pure, to be busy at home, to be kind, and to be subject to their husbands, so that no one will malign the word of God.

Similarly, encourage the young men to be self-controlled. In everything set them an example by doing what is good. In your teaching show integrity, seriousness and soundness of speech that cannot be condemned, so that those who oppose you may be ashamed because they have nothing bad to say about us.

Teach slaves to be subject to their masters in everything, to try to please them, not to talk back to them, 10 and not to steal from them, but to show that they can be fully trusted, so that in every way they will make the teaching about God our Savior attractive.

11 For the grace of God has appeared that offers salvation to all people.12 It teaches us to say “No” to ungodliness and worldly passions, and to live self-controlled, upright and godly lives in this present age, 13 while we wait for the blessed hope—the appearing of the glory of our great God and Savior, Jesus Christ, 14 who gave himself for us to redeem us from all wickedness and to purify for himself a people that are his very own, eager to do what is good.

15 These, then, are the things you should teach. Encourage and rebuke with all authority. Do not let anyone despise you.

 

설교음성파일 듣기 : 012118.mp3

 

본문은(The text)

젊은 디도는 그레데교회를 인도할 중대한 임무를 앞에 놓고있습니다. 바울은 디도에게 가정과 직장에서 영적으로 성실한 사람을 뽑아 교회를 감독할 장로를 임명하라고 권면 하는    편지를 씁니다. 장로만이 교회에서 영적으로 뛰어나아 한다는 것이 아니라  교회에서 영적으로 모범이 되려면 남녀노소를 막론하고 누구나 교회에서 감당해야 직분이 있습니다.

바울은 디도서 전체를 통해서 장로와 회중 모두가 일상생활 가운데서 구원에 합당한 일을 실제로 행해야 한다는 사실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1. 빛을 발하기 위해서 하나님 앞에서 어떻게 해야 하나요?

 How will you act before God?
 

성도는 빛이신 하나님을 예수님을 통해 빛을 받은 사람입니다.  빛이 우리안에 거하게 되어 빛을 소유한 사람, 빛의 자녀가 되었습니다.  예수님을 영접하기 전에는 어두움이더니 이제는 주안에서 빛이라 빛의 자녀들 처럼 행하라” 바울은  권면합니다.(엡5:8) 이제 우리는 빛의 자녀가 되어 죽음으로부터 생명을 얻었고, 땅의 밖에는 알지 못하던 우리가 위에 있는 것을 알수 있는 지혜를 받아 속된 삶을 버리고 거룩한 생활로 변화되어 슬픔의 일을 벗어버리고 기쁨으로 변화 되었습니다. 그래서 우리는  착함, 의로움, 진실함의 빛의 열매 맺어서  일어나 빛을 발하라 하였습니다.  

 성도는 하나님이 원하시는 일을 정의를 행하고, 긍휼로 사랑하며,  하나님 앞에 겸손하여 하나님과 동행하는 생활을 하여야 것입니다.

 

  바울은 디도에게 빛을 받은 성도들이 하나님과 함께 어떻게 해야 것을  알려 주고 있습니다.

빛을 발하는 일에는 여러가지가 있는데   그리스도를 머리로, 우리는 몸의 지체로서  교회에서 하나님께 예배를 드려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는  교회가 되어야 합니다.  하나님의 나라는 질서있는 나라이므로 부모가 자녀들을 양육하듯이 봉사하고 헌신하는 성도들을 선택하여 직분을 맡기게 됩니다. 성도들은  맡은 직분을 수행하므로 빛을 발합니다.

 

1) 교회를 통해서 하나님께 영광을 돌려라.

Glorify God through the church.(Acts행2:42)

  • 예수님이 부활하시기 전에 제자들에게 부탁한 말씀에 순종한 120제자들은 밤낮으로 기도하였습니다. 모두가 성령충만하였습니다. 베드로가 말씀을 증거하자   가슴을 치고 통회하며 회개하기 시작하였습니다. 베드로의 말씀에 회개하고 예수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세례를 받은 사람들이 함께 모여 사도들의 말씀을 듣고, 서로 교제하며, 떡을 떼며 기도에 전념하며 찬양으로 하나님께 영광을 돌렸습니다. 교회에 구원받은 성도들이 날마다 더해졌습니다. 바울은 디도에게 교회에서 헌신하고 봉사하는 자들을 어떻게 선택할 것인가를말씀해 주고(딛1:1-9),  진정한 교회를 수호하기 위하여 어떤자들이 불법자들인가를 (1:10-16) 알려 줍니다.교회는 함께 모여 예배드리는 자체가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는 일이 됩니다.

 

2)복음을 전하라. Spread the Gospel. (마28:18-20)

  • 예수님께서 말씀하시기를 하늘과 땅의 권세를 나에게 주셨으니 너희는 가서 모든 족속으로 제자를 삼아 아버지와 아들과 성령의 이름으로 세례를 주고 내가 너희에게 분부한 모든 것을 가르쳐 지키게 하라(마28:18-20) 하셨습니다. 이 말씀에 순종하여 일할 우리가 해야 일은 바울이 디도에게 부탁한 같이
  1. 무엇을 하든지 하나님 앞에서 성실하게(Integrity) 하라. Do all things with integrity before God.                                                성실하게 한다는 것은 마음을 다하여 주께 하듯(골3:23)이 하는 것입니다. 주께 하듯 하라는 말씀은 하나님의 말씀안에서 행하는 것입니다. 히브리서 기자는 4:12에  성경은 하나님의 감동으로 된 것으로 좌우에 날선 검처럼 예리하여 우리의 심령과 골수와 심장 폐부를 살피신다고 하셨습니다.   하나님 앞에서는 어떤 것도 속일 수 없다는 것입니다. 그 앞에서 벌거벗은 것처럼 나를 다 보여 주는데 어떻게 잘못을 할 수 있습니까 성실하게 일할 것입니다.

 

  • 어느건축회사에 언제나 불평을 일삼지만 아주 유능한 건축가가 있었습니다. 어느덧 세월이 흘러 정년퇴직이 가까웠습니다.하루는 사장이 이 건축가를 부르더니  부탁을 했습니다.“그동안 고생이 많았소. 마지막으로 최고로 멋진 집을 한 채만 부탁하오”  건축가는 마지막까지 부려먹으려는 사장이 야속했습니다.그래서 이 마지막집을 정성을 들이지 않고 대충대충 엉하게 지었습니다. 집이 완성되자 사장이 그를 불렀습니다. 그가 마지막으로 지은 집으로 그를 데리고 갔습니다. 정말 수고했소. 이 집은 그 동안 당신의 노고에 조금이라도 보답하려는 뜻에서 당신에게 선물로 주는 것이오”
  •  
  • 종들아 모든 일에 육신의 상전들에게 순종하되 사람을 기쁘게 하는 자와 같이 눈가림만 하지 말고 오직 주를 두려워하여 성실한 마음으로 하라”(골 3:22)
  • 여호와를 의뢰하여 선을 행하라 땅에 거하여 그의 성실로 식물을 삼을찌어다.  “(37:3)

 

  1. 열정을(Fervor and passion)가지고 하라. Do all things with fervor and passion.
  • 열정을 가진다는 것은 어떠한 목적이 있어야 합니다. 목적을 어떻게 세우느냐 입니다. 어릴적에 커서 뭐가 될래 이렇게 물을 어느자는 대통령, 어느자는 변호사, 어느자는 목사, 어느 사람은 청소부 등등 자기의 소망을 말합니다. 그러나 열정을 가지려면

a)꿈은 높게 (Aim high)잡으라 Aim high in all goals

  • 꿈은 높게 잡으라고 하니  원대한 목표를 세우기 마련입니다. 그러나 그러한 목표를 세우고 나아가면 너무나 멀어서 중간에 포기하거나 변경되는 일이 많습니다.
  • 우리가 첫째로 해야 일은 어떤 지위에서 일하든 안에서 최고가 되겠다는 꿈을 가지고 일해야 합니다. 무슨 일을 하든 자신의 경쟁자가 누구이고 어느 수준에 있는지를 항상 눈을 부릅뜨고 귀를 크게 열고 살피는 것입니다.

b)먼저 현재 하고 있는 일에서 최고가 되려고 노력하는 것입니다.

 Do the best you can in what you are doing now

  •   자신이 하고 있는 일에서 최고가 되려고 노력하는 것입니다.

@ 하는 일에 확신을 갖으라

@ 융통성이 이어야한다. 고집을 버리고 시대나   변화를 두려워말라

@ 포기하지 마라

@ 결단력이 갖으라

@ 자기 관리를 잘해야 –자기의 몸과 마음을 다스릴 알아야 한다.

@자기가 하는 일에 몰입하라 Focus on what you are doing

  •   자신이 하는 일에 몰입할 정도로 열심히 하는 것이 최선입니다.

 

  1. 말에 있서 신중하라(soundness of speech) Do what you say.

손화신이 지은 책중에

@나 다움을 잃지 않는 말  (A word that does not lose oneself)

   .인디언들은 영혼의 소리에 귀를 기울였다고 한다. 그들은 영적인 성장을 삶의 가장 중요한 목적으로 삼았고 일상의 모든 행위를 신성한 의례로 만들었다고 한다. 그들은 머리속에 나오는 말보다 가슴에서 나오는 말을 할 줄 아는 사람들이었다. 그래서 그들의 말에는 울림이 있고 그들의 말에는 밤하늘의 별처럼 영룡하게 다가와 듣는 이의 영혼을 울린다고 하였습니다. 그들은 말할 때 정신으로 자연과 교감했다고 합니다. . . . .

 

@상대방의 마음을 얻는 말 Word that gets the other's heart
 

누군가를 설득할 때 Yes 란 답을 얻으려면 상대의 영혼을 움직일 수 있어야 합니다.

명상과 침묵이 필요합니다.

인디언들의 침묵과 명상속에는 매순간을 충실하게 살고자 노력했다고 합니다. 자연속에서 자신을 돌아보는 일을 게을리하지 않았고 한적한 평원을 걸으면서 마음의 침묵과 빛으로 채웠습니다.

명상과 침묵은 필요합니다.

 

스티브잡스도 명상과 침묵속에서 영감을 얻어 아이폰을 만들었다고 합니다. 명상은 마음을 비우는 일입니다. 수없이 일어나는 생각들 때문에 마음을 비운다는 것 쉽지않습니다. 수없이 일어나는 일을 없애거나 잊어버리는 것이 아니라 그저 일어나는 생각들을 관찰하는 것이요, 제 삼자의 입장에서 내 마음속에 일어나는 생각들을 바라보고 그것을 흘러보내는 것이 명상입니다.우리들은 어떠합니까? 계절이 바뀌어도 늘 생각에 이끌려 다니고 나는 시간은 더 많은 재미를 찾아 자신을 돌아보지 않습니다.

본래 나의 모습의 나와 만나는 시간을 갖어보세요 이성과 감성의 굴레에서 벗어나 오직 마음에 의한 힘으로 이어가는 자신과의 대화속에서 내 영혼의 민낯과 마주해보세요.

침묵과 명상의 시간 없이는 영혼이 담긴 말을 할 수 없습니다. 다른 사람과의 대화도 중요하지만 자신과의 대화를 갖어야 합니다. 자신과의 대화는 영혼을 성장시키고 숨은 잠재력을 끌어내며 나라는 사람의 교유한 아우라를 형성하게 해 줍니다.

   . . .

 

@ 길을 잃지 않는 말   A word that does not get lost
 

“내가 하는 말을 내가 듣고 있어야 합니다. 그래야 잘못된 말을 했을 때 나중에라도 수정할 수가 있으니까요. 자신의 연주를 다른 사람의 연주를 듣는 것과 똑같은 거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연주하는 자가 연주가 끝난 후 기자들이 “연주할 때 어떤 생각으로 하십니까 물었을 때 대답하기를 “ 다만 딱 하나 염두에 두는게 있는데 제가 하고 있는 것을 계속 들어야 한다는 것입니다. 마치 남의 음악을 듣는 거처럼요”

 

영적인 사람에게는 타인의 영혼을 흔드는 힘이 있습니다. 명상을 위한 침국의 시간, 자아와의 대화, 우주와의 교감을 통해서 영적인 성장을 이루어야 가능한 일입니다.

기독교인은 이침묵과 명상의 시간을 기도시간을 통하여 이룩할 수 있습니다. 하루의 삶을 기도로 시작하고 기도로 마치면서 내가 하루 행한일이 하나님 앞에서 칭찬받을 만한 이이되었고 말을 하였는가 되돌아보는 중요한 시간입니다. 그렇다면 우리의 말은 길을 잃지않는 다른 사람에게 위로를 주는 말을 할 수 있고 일을 할 수 있습니다.

 

 

상처받지 않는 말 Unhurt word

침묵은 영혼이 숨 쉬는 집입니다. 영혼이 숨쉴틈을 넉넉히 가진 사람은 타인에게도 안정감을 줄뿐만아니라 상처받는 말을 가릴 줄 알게 됩니다.

“너 자신을 알라” 쏘크라테스가 한 말입니다. 이 말은 우리 자신의 내면을 바라보고 침묵속에서 자신과 많은 대화를 나누라는 말과 같습니다.

기도를 통해서 자신의 영혼을 가로막고 있는 것들을 재거하며 자신을 더 깊고 넓은 충만함으로 가득채워졌을 때 그 입으로 나오는 말은 다른 사람에게 위로와 기쁨을 주는 사람이 될 것입니다.

“사고는 빠르게, 키스는 천천히, 사랑은 진실하게, 웃음은 조절할 수 없을 만큼 그리고 너를 웃게 만든 것에 대해서 절대 후회하지 말것( 오드리 헵번)

  •  

 

@ 나를 지키는 말 이 있습니다. There is a word to keep me.

 

인생의 중심을 잡아주는 말을 하시오

Martin Luther King :I have dream”

내가 나에게 하는 말은 타인이 나에게 하는 말보다 스스로에게 더 큰 영향을 끼칩니다. 내가 나에게 하는 부정적인 말, 스스로에게 꼬리표를 붓이는 말은 나쁜 영향을 나에게 줍니다. 미국의 심리학자 웨인다이어(Wayne Walter Dyer)는 그의 책 행복한 이기주의자”라는 책에서 책에서 자신이 자신에게 하는 말은 자신에게 하나님이 주신 잠재적인 능력을 내가 가로막는 일이 된다고 하였습니다.

나는 노래를 못해” 라고 말한다면 앞으로 노래실력이 좋아질 수 잇는 가능성을 제손으로 꺾는 셈이된다는 것입니다. 나는 달리기를 못해 하면 그러한 꼬리표를 내가 나에게 다는 것입니다.

우리속담에도 있듯이 말이 씨가된다”는 말이 있듯이 언어가 감옥이 되어 우리를 속박할 수 있다는 것입니다.

나를 지키는 말은 나의 내면의 언어를 긍정의 언어로 바꾸라는 것입니다.

무심코 붙이는 꼬리표에 의해 노예가 되는 건 결국 자신입니다.

 

무슨 일을 하든지 하고나서 소감을 묻는 말에 “떨리고 힘들었지만 그러나 행복했어요, 재미있었어요. 오늘 긴장해서 너무 많이 떨어지만 그렇지만 정말행복했어요

말에도 살려하면 죽을 것이요 죽으려 하면 살 것입니다.(생즉사 사즉생)

있는 그대로의 나를 인정하는  받아들임, 자신을 의심하지 않는 믿음, 주어진 모든 상황을 즐기는 대범함, 눈에 보이지도 잡히지도 않는 이런 마음의 근원에서 당당함과 여유로움이 나오도록 순간순간 깨어 있어야 합니다

 

 

 

오늘 우리에게 주시는 교훈 Application

  1. 일어나서 빛을 발하기 위해서는 그리스도께서 우리에게 선한 본을 보여 주셨으니 우리도 그 본을 순종하는 것입니다.(벧전2:21) 그리스도는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기 위해서 십자가를 지셨습니다.(사53:5 빌2:6-8) In order to arise and shine, we must remember the example set by Jesus Christ. Not only remember but be obedient to his example as he submitted himself to the cross for God’s glory.

 

  1. 우리는 교회를 통해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립시다. 교회는 예수님이 머리시요 성도들은 지체입니다. 지체가 몸에 있어 각각의 임무를 수행할때 몸전체는 건강을 유지합니다.  이러한 교회생활을 통하여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십시오. Through our church, let all of us glorify God. The church is made of Jesus as the head and all of us as the body of Christ. We each have duties and responsibilities and roles. If we all work together, we become a healthy body of Christ that can glorify God.

 

  1. 복음을 통해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립시다. 무엇을 하든지 하나님 앞에서 성실하게(Integrity), 열정을 가지고(fervor and passion), 말에 있어서 주님이시라면 이러한 경우에 어떻게 말하실까 생각하며 그 말을 합시다. Through the gospel, let’s glorify God. Whatever we do, let’s do it before God with integrity, fervor and passion, just as Jesus Christ would have done.
위로